협회장 인사말

한∙중 양국은 역사적, 문화적, 지리적으로 동북아의 가장 아름다운 동반자 관계였습니다.

그리고 1992년 역사적인 한∙중 수교 이래 양국은 많은 분야에서 괄목할 만한 발전을 이루었으며 선린우호의 관계 증진을 통해 이미 ‘전략적 협력 동반자 관계’를 수립하였습니다. 한∙중 양국은 새롭게 시작되는 동북아 신시대를 맞이하여 더욱더 공고한 선린우호의 관계를 구축해 나가고 있으며 양국의 인적 교류는 연간 1,000만 명 시대를 열었고 미래 양국 관계에 중요한 첨병 역할을 할 유학생의 규모는 어느덧 13만명에 달할 정도로 양국은 서로에게 매우 중요한 이웃 국가입니다.

한∙중 양국이 설계하는 새로운 미래의 청사진이자 동북아를 포함한 아시아의 공동발전과 평화공존을 위한 무엇보다 중요한 목표는 바로 중국 시진핑 주석께서 주창한 "일대일로"의 건설과 대한민국 문재인 대통령께서 제시한 "신북방∙신남방" 정책의 우호적인 연계 강화입니다. 이러한 목표의 실현을 위해서는 무엇보다 양국 민간 주도의 경제, 무역, 문화, 예술 분야에 대한 내실 있고 유의미한 교류의 확대가 필요합니다.

한중실크로드국제교류협회는 고대 아시아와 유럽의 경제∙문화 발전을 포함하여 동·서양 문명의 교류와 연결을 통해 인류사회 발전에 매우 큰 기여를 한 "실크로드"의 의의를 토대로 21세기에 새롭게 건설되고 있는 "新실크로드"가 중국과 대한민국 양국의 실질적인 번영과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양국간의 다양한 민간교류협력과 기업간의 정보교류 및 교역의 확대를 실현하고자 합니다.

공자의 논어(論語)에 '덕불고 필유린 (德不孤,必有隣)'이라는 말이 있습니다. 이 말은 '덕이 있는 자는 항상 곁에 벗이 있어 외롭지 않다' 라는 뜻입니다. 한∙중 양국의 우정의 꽃이 양국 국민의 우호적인 교류를 밑거름 삼아 희망의 꽃을 피울 수 있기를 진심으로 기원하며 앞으로 한중실크로드국제교류협회는 지금까지 축적된 한∙중 양국의 인적 네트워크와 다양한 경험을 바탕으로 양국의 선린우호와 공동발전의 미래를 실현시키는 초석이 될 수 있도록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입니다.

모쪼록 저희 한중실크로드국제교류협회에 많은 관심과 성원을 부탁드립니다.

이선호 협회장 약력

1988年 - 1993年 중국흑룡강대학 법률계(법학과)
1994年 - 1998年 중국건설은행 국제업무국
1999年 - 2003年 위택국제(홍콩)그룹 社長
2004年 - 2009年 북경후이헝세기과학기술유한공사 社長
2010年 - 2016年 경상남도 중국 투자유치 자문관
2012年 - 2014年 가이국제(홍콩)유한공사 총재
2015年 - 2016年 중국실크로드특별기금위원회
부비서장 겸 駐한국총대표
2016年 - 현재 실크로드국제문화경제무역합작교류조직(SICO)
부비서장 겸 駐한국총대표
2016年 5月 - 현재 세계태권도연맹(WTF) 조정원 총재 아시아특별보좌관
2016年 9月 - 현재 경희대학교 공공대학원 글로벌거버넌스학과 在學中
2018年 1月 - 현재 한중실크로드국제교류협회 회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