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대일로란

일대일로

[一带一路,One belt, One road]

일대일로란 중국 주도의 ‘신(新) 실크로드 전략 구상’으로, 내륙과 해상의 실크로드경제벨트를 지칭한다. 35년 간(2014~2049) 고대 동서양의 교통로인 현대판 실크로드를 다시 구축해, 중국과 주변국가의 경제∙무역 합작 확대의 길을 연다는 대규모 프로젝트다. 2013년 9월 시진핑 주석이 카자흐스탄의 나자르바예프대학 강연에서, 내륙 실크로드경제벨트를 구축해 공동 번영과 협력의 시대로 나아갈 것을 제안했다. 그리고 같은 해 10월 인도네시아 국회 연설에서는 해양 실크로드경제벨트를 구축하자고 제안하면서, 일대일로의 서막이 열렸다. 한 달 후인 2013년 11월 제18회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 3차 전체회의에서, 일대일로 건설을 위한 각종 정책이 시행되었다.
2017년 기준 100여 개 국가 및 국제기구가 참여하고 있다. 내륙 3개, 해상 2개 등 총 5개의 노선으로 추진되고 있다.

1.2013년 처음 제안, 2017년 현재 80개 회원국 참여
2.경제 영토를 확장하기 위해 육상 3개, 해상 2개의 노선으로 추진
3.5대 핵심 이념: 정책 소통, 인프라 연결, 무역 확대, 자금 조달, 민심 상통
4.일대일로 건설 과정에서 철저히 준수해야 할, 시진핑의 8대 요구사항

이후 일대일로 프로젝트는 연선국가들과의 인프라 건설을 가속화하고, 상호 연계와 소통을 확대해 새로운 국면을 형성해 나가고 있다.

2013년 9월 시진핑 주석이 카자흐스탄 나자르바예프대학에서 강연하는 모습.
(출처 : world.people.com.cn)

2014년 11월, 시진핑 주석은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Asia-Pacific Economic Cooperation) 정상회의에서, 일대일로 프로젝트를 추진하기 위한 실크로드기금을 설립(아시아인프라투자은행; AIIB)해 400억 달러를 투자하겠다고 발표하였다. 2016년 1월 신(新)국제금융기구인 아시아인프라투자은행(AIIB)이 출범하였으며, 2017년 7월에는 AIIB와 함께 중국이 주도적으로 설립한 또 하나의 지역성 금융기구인 아시아금융협력협회(AFCA)가 공식적으로 출범했다.
2017년 현재 80개 회원국이 일대일로 프로젝트에 참여하고 있다. 2017년 5월에는 '2017 일대일로 국제협력 고위급 포럼(2017国际合作高峰论坛)'이 개최되었고, 각 국가 정상급 인사들이 일대일로 건설계획 협력 의사를 재차 확인했다.

2017년 5월 일대일로 국제협력 고위급 포럼에서 연설하는 시진핑 주석.
(출처 : chinairn.com)

경제 영토를 확장하기 위해 육상 3개, 해상 2개의 노선으로 추진

일대일로 프로젝트가 성공할 경우, 유럽과 아시아를 잇는 하나의 거대한 시장이 탄생한다. 인구 44억 명(세계 인구의 약 63%)과 GDP 규모 21조 달러(세계 GDP의 약 24%)를 차지하는, 성장 잠재력이 가장 큰 경제회랑이 되는 것이다.
중국 정부가 발표한 일대일로 프로젝트 로드맵은 육상 3개, 해상 2개 등 총 5개의 노선이다.

일대일로 구상도(출처 : bj.house.sina.com.cn)

구분 일대일로 新로드맵
일대 중국 → 중앙아시아 → 러시아 → 유럽
중국 → 중앙아시아 → 서아시아 → 페르시아만 → 지중해
중국 → 동남아시아 → 남아시아 → 인도양
일로 중국 연해 → 남중국해 → 인도양 → 유럽
중국 → 남중국해 → 남태평양

중국이 일대일로 프로젝트를 추진하는 이유는 다음과 같다.
첫째, 지역불균형 해소와 내수시장 확대를 위해 대내적으로 추진해온 서부대개발, 중부굴기, 동북3성 진흥 등의 국가급 프로젝트와 대외적으로 중앙아시아, 동남아시아, 아프리카 등 주변 신흥시장 진출을 위한 경제성장 동력을 확보하기 위함이다.
둘째, 지속적인 경제성장을 실현하기 위해 안정적으로 에너지를 확보하기 위함이다. 중국은 세계 최대의 에너지 소비국이다.
셋째, 일대일로를 통해 자국의 경제 영토를 중앙아시아와 동남아시아로 확대하고, 나아가 지역경제 통합의 주도권을 확보하기 위함이다. 일대일로 프로젝트는 중국의 지속 가능한 질적 경제성장의 동력을 확보하고, 중국의 공급측 개혁을 위한 과잉생산 및 과잉산업 문제를 모두 해결할 수 있는 열쇠가 되기 때문이다.

5대 핵심 이념: 정책 소통, 인프라 연결, 무역 확대, 자금 조달, 민심 상통

일대일로 전략은 ① 정책 소통(政策沟通), ② 인프라 연결(设施联通), ③ 무역 확대(贸易畅通), ④ 자금 조달(资金融通), ⑤ 민심 상통(民心相通) 등 5대 이념을 바탕으로 추진되고 있다.
‘정책 소통’은 정치적 신뢰 및 부처 간 실무적 협력에 따른 충분한 교류와 수렴을 통해 정책 교류를 확대하고, 지역협력 기반을 구축하면서 국가 간의 발전전략을 조정하는 것이다. ‘인프라 연결’은 자원 확보 및 주요 거점별 육로, 수로, 항만 등 교통인프라를 구축해, 국가 간 산업 및 영역별 표준이 상이한 기초설비 건설과 기술표준화 시스템 연계를 강화해나가는 것이다. 또한 일대일로 연선국가들의 환경까지 고려해 친환경적인 복합운송 시스템 구축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
‘무역 확대’는 일대일로 연선국가들의 원활한 무역을 위해 장벽을 제거하는 것이다. 국가 간 무역∙투자 등 협력 확대를 위한 원스톱(One-Stop) 전자통관 시스템 및 공동 자유무역구 건설을 추진해 다양한 형태의 규범을 마련해 영역을 확대해 나간다. ‘자금 융통’은 아시아 통화 안정을 위한 금융협력 시스템을 강화하고, 국제금융기구(AIIB, ADB, BRICs 등)들과의 협력을 강화해나가는 것이다.
마지막으로 ‘민심 상통’은 사회적 기반이 되는 인적교류 확대, 문화교류, 학술교류, 문화, 관광, 과학기술분야 등 전면적인 교류를 통해 협력, 확대해 나아가는 것이다.

일대일로의 5대 핵심 이념

일대일로 사업이 본격화되고 있는 가운데, 장기적인 인프라 프로젝트는 경제적인 측면에서 효과가 클 것으로 예상된다. 현재 100여 개 국가 및 국제기구가 참여하고 있으며, 30여 연선국가와 일대일로 공동 건설 관련 협약을 맺었다. 2017년 5월 ‘2017 일대일로 국제협력 고위급 포럼’에서는 총 270여 개의 가시적인 성과가 도출되었다.
2016~2030년, 중국을 중심으로 한 아태지역 인프라 개발 수요는 GDP 대비 5.1%에 달할 것으로 예상된다. 향후 일대일로 건설로 연선국가들과 더 긴밀하게 연결된다면, 협력과 공동발전을 통해 새로운 기회를 창출함으로써 보다 나은 성과를 공유할 수 있을 것이다.

일대일로 이니셔티브의 비즈니스 시사점
1. 인프라 건설 – 초기 하드웨어 구축의 필요성

아시아인프라투자은행이나 실크로드펀드가 주도할 일대일로 이니셔티브의 인프라 개발 프로젝트는 역내 건설기계 기업들이나 인프라 건설회사, 건축자재 생산업자, 인프라 운영업체에 새로운 시장 기회를 제공하는 계기가 될 것임. Beijing-Moscow간 유라시아 고속운송 인프라를 비롯한 역내 운송 인프라 연결 프로젝트가 시장의 특별한 주목을 받게 될 것임.

2. 금융 – 위안화의 국제화 가속화

일대일로 이니셔티브의 성공적인 시행은 역내 금융시장의 통합과 깊은 연관이 있음. 이러한 관점에서, 전문적인 금융서비스 인력에 대한 수요가 빠르게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며, 대규모 인프라 개발 프로젝트에 소요되는 자금을 조달하기 위한 아시아 채권시장의 발전도 가속화될 전망임. 중국 정부의 위안화 채권발행 독려와 역내 교역 및 투자 활동 증가는 위안화 국제화를 앞당기는 계기가 될 것으로 예상함.

3. 교역 및 물류 – 역내 이동 증가

중국 정부는 일대일로 구상에 참여 의사를 밝히고 있는 국가들과 자유무역지대 조성을 위한 협상을 진행할 예정이며, 역내교역 촉진과 자유화 증진을 위해서는 국가간 비관세 장벽의 인하와 기술교역의 투명성 개선에 전력할 것으로 알려졌음. 이러한 노력들은 결국 역내 교역활동의 증가와 물류산업의 성장세 강화로 이어지게 될 것임.

4. 유통 및 리테일 – 이머징 중산층과 해양 실크로드

전세계 중산층 규모는 2009년 18억에서 2020년 32억, 2030년 49억 명으로 급증할 전망이며, 아시아 지역이 향후 중산층 증가의 대부분을 차지하게 될 것으로 관측되고 있음. 아시아 중산층의 구매력 증가세 역시 괄목할 만한 수준이 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는데, 글로벌 소비시장 전반의 이러한 획기적인 구조 변화는 기존 서플라이 체인의 해체를 유발하게 될 것임.

5. 관광 – 역내 관광 교류 증대

중국과 일대일로 이니셔티브 참가국간의 협력은 관광업 분야에서도 확대될 것임. 우선적으로 역내 관광 교류를 증대시키기위한 비자신청 절차가 간소화될 것으로 예상하며, 티베트 자치주와 네팔을 포함한 인근 국가간 관광 부문의 협력이 더욱 구체화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음.

한중 협력방안
일대일로 전략의 성공적인 실현을 위해 한 중 양국의 협력이 필요
일대일로 액션플랜 5대 분야 측면에서 협력 강화
  • -정책 (정책소통 : 政策沟通)

    양국 경제발전을 위한 미시·거시적 정책 소통 원활(각 성,시,자치구 별 지방정부와 직접적이고 구체적인 소통필요)
    양국 정치적 신뢰 및 부처 간 실무적 협력에 따른 충분한 교류와 수렴(창지투;長吉圖, 하다치;哈大齊등의 계획)
    중국 거점지역에서 이루어지는 활동에 정부 및 민간 차원의 참여 확대 필요(중국; 난닝-아세안 엑스포, 실크로드포럼 등)
  • -인프라 (도로연통 : 道路联通)

    양국 간 협력을 통한 국제 기술표준시스템 및 인프라 네트워크 구축 육로, 수로, 항만 운송 정보에 관한 협력 플랫폼 구축(TCR, TSR, TKR등) 일대일로 전략선상의 국가들의 환경까지 고려한 친환경적인 복합 운송수단 구축
  • -무역 (무역창통 : 贸易畅通)

    양국 및 일대일로 역내 국가의 원활한 무역을 위한 장벽 제거 및 One-Stop통관협력 강화(검역, 인증, 표준) 양국 간 자유로운 경제무역 거래 환경을 마련(경쟁 우위: 전자통관시스템 구축), 투자무역협력 대상 확대를 적극 추진(양국 간 자유무역구를 적극 활용) 양국의 전자무역 및 전자상거래의 협업체계를 발전시켜 교류 확대(전자무역 표준기술 개발과 산업재산권 및 저작권확산 강화)
  • -자금 (화폐유통 : 货币流通)

    한중 양국 간 통화스와프 규모 및 결제범위 확대 양국의 금융감독 협력 강화를 인한 양해 각서의 체결과 금융리스크 위기 처리에 대응 가능한 조기경보시스템 구축 한중 양국의 기업들의 위안화 무역결제 및 자금조달 편의성 제고
  • -문화 (민심상통 : 民心相通)

    사회적 기반인 되는 문화교류(문화매체의 국제교류 협력), 학술교류(싱크탱크 간 공동연구), 인재교류(과학기술 협력을 위한 과학자들 간 교류) 등 전면적인 협력 확대 방안 추진 비자발급 간소화를 통한 관광레저 산업의 협력을 강화